우종학 교수는 기독교인이며 천체물리학자다. 예일대학교에서 박사학위를 받고 UC Santa Barbara와 UCLA에서 연구원으로 일했다. 현재 서울대학교 물리천문학부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주된 연구 분야는 거대블랙홀과 은하진화이다. 나사(NASA)가 젊은 연구자에게 주는 허블 펠로십(Hubble Fellowship)과 한국천문학회가 중견연구자에게 수여하는 학술상 등을 수상하였다. 연구 외에도 과학과 종교에 관한 대중강연을 정기적으로 하고 있다. 2015년에 연구와 교육을 목적으로 하는 비영리단체 ‘과학과 신학의 대화’를 설립하여 과학과 기독교의 학제간 대화를 증진시키고 있다.

『천체물리학지』를 비롯한 국제적인 학술지에 100편 이상의 연구논문을 게재한 그는 저역서도 활발하게 출판하였다. 저서로는 『블랙홀 교향곡』 (2009), 『무신론 기자, 크리스챤 과학자에게 따지다』 (2014 확대개정판), 『과학시대의 도전과 기독교의 응답』 (2017) 등이 있다. 번역서로는 『현대과학과 기독교의 논쟁』 (2003), 『쿼크 카오스 그리고 기독교』 (2009), 『우주의 본질』 (2015, 공역) 등이 있다.

Professor Jong-Hak Woo is a Christian and an astrophysicist. After receiving his Ph.D. from Yale University he worked at UC Santa Barbara and UCLA as a researcher. Currently, he is working in the Department of Physics and Astronomy at Seoul National University. His main science interest includes supermassive black holes and galaxy evolution. He received the Hubble Fellowship from the NASA and the Academic Research Award from the Korea Astronomical Society. Apart from these academic studies, he regularly gives public talks on science and religion. In 2015 he set up a non-profit organization, Science Theology Dialogue for Research and Education, promoting interdisciplinary conversation between science and Christianity.

He published more than hundred research papers in international journals including The Astrophysical Journal. He is also an author of several books such as Black Hole Symphony (2009), An Atheist Journalist Asks a Christian Scientist (2014 expanded edition), The Challenge in the Scientific Era and the Response from Christianity (2017). He also translated several books into Korean such as Science & Christianity: Four Views (2003), Quarks, Chaos and Christianity: Questions to Science and Religion (2009), The Essential Cosmic Perspective (2015, co-translated).